오펀

'마의' 김소은, 공주는 ‘광현앓이’ 시청자는 '공주홀릭'‏

방송 2012.11.14 10:36


[오펀 방송연예팀=유보경 기자] 시청자들이 숙휘공주의 러블리함에 흠뻑 빠졌다. MBC 월화드라마 '마의'에 말괄량이 숙휘공주로 출연하고 있는 배우 김소은이 방송에서 연일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을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것.

 

매주 월화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고수하며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드라마 '마의'의 숙휘공주 김소은은 극중 신분차로 이루어질 수 없는 상대 백광현(조승우)에게 무한한 관심과 애정을 담뿍 쏟으며 달콤한 짝사랑을 선보이고 있다. 반면 드라마를 보는 시청자들은 숙휘공주의 사랑스러움에 빠져 ‘공주홀릭’에 여념이 없다.

 

마의_김소은1마의_김소은2


숙휘공주는 짝사랑하고 있는 백광현을 위해 손수 구절판 만들기에 심취하는가 하면 인의가 되기 위해 시험을 준비하는 그를 위해 시험에 붙는 비방을 가져오라는 명령까지 불사하고, 과거 급제자 부인의 속곳을 선물하는 등 공주 신분으로서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엉뚱발랄 하기 그지없다. 심지어 인의가 되면 이제 고양이가 아니라 자신의 진맥을 짚게 될 백광현을 떠올리며 눈이 ‘하트’가 된 채 설레어 하는 모습에선 지위 높은 공주가 아니라 첫사랑에 수줍어하는 그냥 한 여인의 모습이 느껴진다.

 

마의_김소은3


순수하다 못해 천진난만하기까지 한 공주마마를 연기하고 있는 김소은은 그 어느 때보다 물 만난 고기처럼 숙휘공주의 매력을 십분 살려내며 14회가 방송된 지금까지 극 중 가장 매력적인 캐릭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김소은은 왕족의 한 공주로서의 예쁘고 아름다운 모습뿐 아니라 짝사랑을 앓고 있는 여인의 눈빛과 감성의 떨림까지 세세하게 표현해 낼 정도로 연기력 면에서도 서툴지 않은 내공을 발휘하고 있어 더욱 호평을 받고 있는 터. 공주 때문에 드라마를 본다고 하는 ‘공주앓이’ 증상을 지닌 시청자들도 상당할 정도다. 이 같은 김소은의 호연에 힘입어! 극 중 짝사랑의 상대 백광현 역의 조승우와의 케미가 ‘백숙커플’의 인기로 이어지고 있다.

 

그 동안 ‘꽃보다 남자’의 ‘가을양’ 이후 주로 성숙된 이미지의 역할을 해 온 김소은은 오히려 ‘가을양’ 때보다 더 앙증맞고 러블리한 이번 캐릭터로 ‘김소은이 이렇게 사랑스러운 여배우였나’ 하는 생각이 들게끔 이미지 전환을 확실히 시키고 있다. 김소은을 예쁜 공주로 감싸고 있는 당의보다 더 제 몸에 맞는 옷을 입은 느낌이다.

 

이처럼 안방극장을 청량감으로 물들이며 올 하반기 가장 매력적인 캐릭터의 탄생을 알린 배우 김소은이 앞으로 MBC 월화드라마 ‘마의’를 통해 또 어떤 모습을 보여주며 대중들의 가슴을 앓게 만들지 귀추가 주목된다. 


'마의' 조승우, 초강력 너스레 미소~ '레전드 승우 앓이'


'마의' 장희웅, 천재 의생 '윤태주'로 첫 등장! '천재들의 특성 연구했다'


'마의' 이요원, 족집게 과외 성공! 조승우 의생 시험 1차 합격


'마의' 김소은, '천방지축 공주' 조승우 위해 '숙장금'으로 변신!‏


'마의' 조승우 이요원, 로맨틱 의술 공부 '달달+애틋' 러브콤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