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펀

'신의' 김희선, 여신급 남장?, 여심도 녹이고 남심도 녹인다

방송/본방사수 2012.09.17 19:16


[오펀 방송연예팀=유보경 기자] SBS 월화드라마 ‘신의’(극본 송지나, 연출 김종학, 신용휘, 제작 신의문화산업전문회사)에서 김희선이 남장을 한다.


당당 매력으로 고려를 뒤흔드는 현대 여의사 ‘유은수’로 열연중인 김희선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남장을 한 모습으로 등장하며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하는 것.


신의 김희선 남장


공개된 사진은 오늘(17일) 방송될 11회의 한 장면으로, 김희선은 상투머리에 삿갓, 그리고 품이 넓은 남성 복식에도 뚜렷한 이목구비에 숨길 수 없는 자체발광 미모를 발산할 예정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이어 기철(유오성 분)이 준 원의 옷을 벗어던지면서 뚝심있게 ‘센 척’으로 그를 제압하려 해왔던 은수가 이러한 남장을 하게 된 사연은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아내며 본방사수의 유혹을 부르고 있다.


실제 촬영장에서도 김희선의 남장여신 자태에 동료 배우들은 물론 제작진과 스탭들의 감탄과 찬사가 연발하며 분위기를 한껏 돋웠다는 후문.


한편 지난주 방송에서는 공민왕(류덕환 분)을 진정한 왕으로 보필하기로 각성한 최영(이민호 분)이 기철에게 정면돌파로 맞설 것을 예고한 가운데, 기철 또한 극악무도한 방법으로 공민왕을 위협하는 악인본색을 드러내기 시작해 긴장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고려 미소년 스타일링으로 여심은 물론 남심마저 녹이며 남장 미모의 역사를 새로 쓸 김희선을 확인할 수 있는 SBS 월화 드라마 ‘신의’는 오늘밤 9시 55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신의문화산업전문회사]



'신의' 이민호, '완벽한 최영으로 거듭나기' 촬영장 모습


'신의' 성훈, 김희선과 인증샷 '드라마하고 달리 실제론 친해요'


‘신의’ 성훈 또 다른 능력 '입밀법' 등장!


신의 이민호, 거침없이 시크한 '직설 화법' 시청자 압도


신의, 김희선 '충격의 늪' 에 빠진 이유 뭘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