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펀

쌍용차, 서울모터쇼에서 ‘체어맨 W Summit’ 공식 출시

스포츠/레저/자동차 2013.04.01 00:04


[오펀 여행레저팀=장익제 기자] 쌍용자동차가 28일 고양 킨텍스(KINTEX)에서 열린 ‘2013 서울모터쇼’ 프레스데이 행사에서 플래그십 세단 ‘체어맨 W’의 품격을 한층 높인 ‘체어맨 W Summit(서밋)’을 공식 출시하는 한편 새로운 대형 프리미엄 SUV 콘셉트카 ‘LIV-1’을 최초로 선보이며 쌍용차 프리미엄 라인업의 현재와 미래를 함께 제시했다. 


‘Feel my heartbeat(나의 가슴이 뛴다)’를 주제로 꾸민 2,000㎡ 면적의 쌍용차 전시관은 심장 박동과 그 울림을 선과 원형, 쌍용자동차를 상징하는 ‘S’자를 유기적으로 결합해 미래를 향한 의지와 힘찬 생명력을 표현하였으며, ‘체어맨 W Summit’을 비롯한 양산차와 콘셉트카 ‘LIV-1’, ‘SIV-1’ 등 총 19대의 차량이 전시되었다. 


쌍용차, 서울모터쇼에서 ‘체어맨 W Summit’ 공식 출시


이번에 선보인 ‘체어맨 W Summit’은 쌍용자동차의 플래그십 모델인 ‘체어맨 W’ 리무진(세단 베이스의 BOW Edition도 함께 출시)을 베이스로 ‘Summit(최고의 위상, 최상의 품격)’이라는 이름에 걸맞도록 장인정신을 살린 고 품격의 인테리어와 세계 정상급의 편의성을 갖춰 움직이는 집무실이자 VVIP를 위한 최적의 휴식공간으로 재 탄생했다. 


기존 ‘체어맨 W’의 2열 VVIP 공간을 안락함과 독립성을 강화한 고품격의 2인승 시트로 업그레이드하였으며, ▲전동식 확장형 3단 레그레스트와 ▲풋레스트, 헤드레스트 필로우를 적용해 항공기 일등석에 버금가는 안락함을 제공한다(▲부분은 Summit 전용 사양). 


특히, 스코틀랜드 Bridge of Weir(BOW)사의 최고급 가죽시트를 국내 최초로 적용하였으며, 명품임을 보증하는 BOW 가죽 태그를 부착해 고급스러움을 더욱 살렸다. 세계에서 가장 낮은 탄소 배출량으로 유명한 BOW사의 공정에서 제작된 가죽은 천연 질감을 살려 최고의 안락함과 터치감을 자랑하는 고급 친환경 소재로 항공기와 요트, 럭셔리 자동차 메이커들이 선택해 왔다. 


중앙 시트를 대체함으로써 더욱 여유롭고 넉넉한 공간을 확보한 2열 콘솔은 팝업 기능을 갖춘 스마트기기 수납함과 국내 최초 무선충전패드를 적용해 이동 중에도 자유롭게 모바일 기기를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도서 및 서류 등을 용이하게 보관할 수 있는 2단 프라이빗 수납함이 마련되었으며, 방향제 수납함과 히든 타입 컵홀더는 스타일과 실용성을 함께 고려했다. 


더불어 1열 동반석 시트를 앞쪽으로 40도 가량 기울일 수 있도록 해 VVIP의 전방 시야를 개선했으며, ▲다이아몬드 커팅 기술로 정교하게 가공한 ‘Summit’ 엠블럼을 실내외에 부착해 정상의 품위를 상징적으로 표현하였다(▲ 부분은 Summit 전용 사양). 


새로운 ‘체어맨 W Summit’는 중후한 블랙 톤의 인테리어를 적용하였으며, 정결함과 우아함이 돋보이는 화이트 컬러 인테리어로 변경할 수 있다(화이트 인테리어는 옵션 운영). 


쌍용차는 4월 1일부터 전국 영업소에서 판매를 시작하는 ‘체어맨 W Summit’ 출시를 기념해 ‘체어맨 W’ 전 모델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업계 최고 수준인 7년/15만km(구동 계통 및 차체/일반 포함) 보증기간을 제공하는 ‘Summit 7 Years Promise’를 실시하며, 4월 말까지 ‘체어맨 W Summit’ 또는 BOW Edition 출고 고객에게 최고급 와인 세트를 증정한다. 


수입차들과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는 국내 플래그십 세단 시장에서 세계 정상급의 품격과 편의성으로 또 한 번 시장을 주도할 것으로 기대되는 ‘체어맨 W Summit’의 판매 가격은 1억 1,464만원이며, 세단 베이스의 BOW Edition은 ▲CW700 BOW Edition 8,350만원 ▲CW700 4Tronic BOW Edition 8,543만원 ▲V8 5000 BOW Edition 9,965만원이다. 


쌍용차, 서울모터쇼에서 ‘체어맨 W Summit’ 공식 출시2


쌍용차는 서울모터쇼에서 새로운 대형 프리미엄 SUV 콘셉트카 ‘LIV-1(Limitless Interface Vehicle)’도 함께 선보였다. ‘LIV-1’은 쌍용자동차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인 ‘Nature-born 3Motion’에서 대자연의 웅장함(Dignified Motion)을 모티브로 대형 SUV의 본질적 아름다움을 표현하였다. 


탁월한 내구성까지 갖춘 프레임 바디 차체 구조와 쌍용차 고유의 사륜구동 시스템 위에 인간과 자동차 간의 유연하고 능동적인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한 인터페이스를 갖추었으며, 강인함의 미학(Robust Aesthetics)을 통해 풀어낸 다이내믹하고 볼륨감 있는 스타일링으로 남성적이고 강인한 SUV look을 완성하였다. 


특히, Limitless potentials(무한한 가능성), Limitless Joy(한없는 즐거움) 등의 의미를 내포하고 있는 네이밍처럼 운전자의 감성에 적합한 인터페이스를 직접 지정할 수 있는 맞춤형 운전 환경을 제공하여 안전한 드라이빙 속에 즐거움을 극대화한 ‘꿈의 미래 자동차’로서의 모습를 구현하고 있다.


‘LIV-1’은 지난 2011 프랑크푸르트모터쇼부터 꾸준히 선보여온 XIV(eXciting user-Interface Vehicle) 시리즈, 2013 제네바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SIV-1(Smart Interface Vehicle)’과 더불어 새롭게 정립된 디자인 철학을 기반으로 향후 쌍용자동차 SUV 라인업의 개발 방향을 제시한다. 


외관 디자인은 강인하면서 무게감 있는 바디와 과감한 비례의 인테이크홀, 그릴과 헤드램프가 융합된 프론트 이미지를 통해 보다 새롭고 매력적인 스타일링을 연출하였다. 


내부 공간은 유연함(Flexibility)을 콘셉트로 역동적인 선의 유기적 결합과 조화를 통해 미래 지향적이면서도 라운지와 같이 편안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또한, 다양한 첨단 IT의 접목을 통해 새롭고 독창적인 프리미엄 공간으로 완성되었다. 


특히, 센터페시아에 사용된 하이글로시 피아노블랙 소재와 센터콘솔 주변을 감싸는 알루미늄 소재의 강한 대비와 조화를 통해 최고급 SUV에 걸맞은 분위기를 연출하여 감성 만족도를 높였다. 


또한, 쌍용자동차 미래 기술의 핵심인 ‘3S-Cube’를 통해 운전자와 자동차의 양방향 커뮤니케이션 시스템을 구축했다. ▲Smart Link ▲Safe Way ▲Special Sense의 세 가지 요소로 구성된 ‘3S-Cube’는 스마트 기기와의 연동으로 원격조정을 통해 차량을 제어하는 한편 차 안팎의 엔터테인먼트가 구분 없이 매끄럽게 이어질 수 있도록 했다. 


모든 커뮤니케이션은 센터페시아의 10인치 모니터와 헤드레스트의 7인치 모니터 등 총 5개의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통합적으로 구현된다. ‘LIV-1’은 패널 터치 타입 디스플레이를 일관되게 적용하여 보다 명확하고 직관적인 정보를 제공할 뿐 아니라 미래 지향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한편, 쌍용차는 모터쇼 기간 동안 ‘최강 커플 선발 대회’와 매일 3회 열리는 ‘아이 러브 쌍용 퀴즈쇼’ 등 고객 참여 이벤트를 비롯해 다양한 부대행사를 개최한다. 


인기 아이돌 그룹 ‘레인보우’, ‘달샤벳’ 등이 흥겨운 무대를 펼칠 ‘아이돌 콘서트’, 야구 하이라이트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베이스볼 투나잇 야’의 공개녹화 등이 진행되어 모터쇼 기간 내내 관람객들에게 흥미롭고 색다른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쌍용자동차 이유일 대표이사는 “세계 정상급의 품격과 가치로 새롭게 선보인 ‘체어맨 W Summit’와 함께 쌍용차의 미래를 책임질 콘셉트카 ‘LIV-1’을 국내 관람객들께 최초로 선보이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국내에 최고급 대형 세단 시대를 연 ‘체어맨 W’가 품격을 한층 높임으로써 다시 한 번 프레스티지 플래그십 세단 시장을 주도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펀 신규 웹사이트 오픈
오펀이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