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펀

강호동 고등학교 졸업사진으로 '잘못' 알려졌던 사진의 진실

방송/방송다시보기 2017.11.22 18:08

강호동의 고등학교 졸업사진으로 알려졌던 사진은 사실 강호동의 '중학교' 졸업사진이었다. 


가죽 재킷을 걸친 채 남다른 포스를 뽐내고 있는 졸업사진 속 강호동. 

   

강호동 졸업사진 ⓒ tvN Enews '신상정보유출사건'


이 사진은 과거 tvN Enews '신상정보유출사건'에서 소개돼 강호동의 고등학교 졸업사진으로 알려져왔다. 


방송 캡쳐 사진을 보면 해당 졸업사진과 함께 강호동의 고3 담임선생님이었던 장병덕 교장이 "덩치가 크니까 교복도 맞춰 놓은 게 작아서 사복을 입고 찍었다"는 인터뷰 자막이 덧붙여졌다. 


그러나 당시 방송 제작진이 중학교 졸업사진과 고등학교 선생님의 인터뷰를 붙여놓았던 것일 뿐 해당 사진이 고등학교 졸업사진은 아니었다.

 

강호동 중학교 졸업사진 ⓒ JTBC '아는 형님'


이 사실은 지난 2월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밝혀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아는형님 멤버들의 학창시절 이야기와 졸업사진이 등장했다. 


특히 강호동의 졸업사진 속 듬직한 외모에 놀란 멤버들이 "고등학생 맞냐", "살면서 한 번도 안 맞아봤겠다"고 감탄했다.


그러자 강호동은 "이 사진은 고등학교 졸업사진이 아닌 중학교 졸업사진"이라고 말해 좌중을 충격에 빠뜨렸다. 믿을 수 없던 멤버들은 "진짜냐"고 되묻기도 했다. 


이에 자료화면으로 강호동의 초·중·고 졸업사진이 차례로 공개되며 해당 사진이 중학생 강호동의 모습이라는 사실이 입증됐다.

 

강호동 초중고 졸업 사진 비교 ⓒ JTBC '아는 형님'


노안이었던 강호동 '학생'은 오해를 받기도 했다는데.


지난해 9월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 강호동은 "고3 때 겨울날 붕어빵을 사서 택시에 탔다"며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붕어빵을 먹다가 택시기사님께 나눠드리고 싶어 건넸더니 택시기사가 손사래를 치며 '에이 집에 가서 애들 주라'며 거절하더라"고 했다.

 

우리동네 예체능 강호동 ⓒ KBS2 '우리동네 예체능'


아직 고등학생이었던 강호동을 한 집안의 가장으로 오해했던 것이다.


고등학생 때 씨름선수로 활약했던 강호동과 진짜 고등학교 졸업사진을 다시 보니 택시기사가 오해할 만도 했다는 반응이 절로 나왔다.


천하장사 강호동 ⓒ KBS2 '우리동네 예체능', JTBC '아는 형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