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펀

[화보] 흑조 유리와 백조 윤아, '반짝반짝 눈부셔'

갤러리/스타화보 2013.07.03 15:12


[오펀 패션뷰티팀=김민정 기자] 유리 윤아가 보석처럼 황홀한 미모를 자랑했다. 


소녀시대 미모 담당 유리 윤아는 7월 4일 발간되는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을 통해 한 마리의 흑조와 백조로 변신했다. 유리와 윤아는 서울 강남의 한 부띠끄 호텔에서 진행한 주얼리 화보를 통해 각기 다른 매력을 어필했다. 건강한 매력의 유리는 섹시한 흑조로, 청순한 매력의 윤아는 우아한 백조로 분했다. 이번 화보에서 유리와 윤아는 불가리의 비제로원 컬렉션을 착용해 럭셔리한 주얼리 화보를 완성했다. 


소녀시대 유리 윤아 화보


이어진 인터뷰에서 유리는 촬영 중인 영화 ‘노브레싱’에 대해 “1년 반 전쯤 기타를 사놓고 집 안에 모셔놓기만 했는데, 극중 기타를 치면서 선보이는 노래가 있어 열심히 연습 중”이라며 “기타도 배우고 노래도 부를 수 있어 ‘일석십조’쯤 되는 것 같다”고 즐거워했다. 언더핸드를 구사한 원조 ‘개념 시구녀’로서 새로운 시구에 도전할 의향을 묻자 “똑같은 걸 하면 재미가 없으니 다른 전법을 연구해보고 뭔가가 있으면 생각해보겠다”고 답하기도. 요즘 ‘건강 회복’이 우선이라는 윤아는 차기작에 대해 “지금까지는 캔디형 캐릭터를 많이 했는데, 영화 ‘엽기적인 그녀’처럼 캐릭터가 뚜렷한 역할을 해보고 싶어서 작품을 기다리고 있다”고 계획을 전했다. 아울러 두 사람은 “요즘 소녀시대 그룹 채팅방에서 ‘망가진 사진 올리기’ 배틀이 자주 열리는데, 수위가 꽤나 위험하다”면서 “수영 효연이 결승권이고 유리 윤아가 상위권, 잘 하고 싶은데 안 되는 사람이 티파니와 서현”이라고 귀띔했다.


소녀시대 유리 윤아 화보2


소녀시대 유리 윤아 화보3


소녀시대 유리 윤아 화보4


유리와 윤아의 이번 화보는 7월 4일 발간되는 '하이컷' 105호를 통해 만날 수 있으며, 화보의 미공개 컷들은 하이컷 온라인(www.highcut.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하이컷'은 전국 주요 도시 가판 및 편의점, 교보문고,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전 지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