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펀

"전남편 송종국 저격한거네" 박잎선이 썼다가 돌연 삭제한 '의미심장' 글

인터넷/화제 2017.09.02 14:54

배우 박잎선(본명 박연수, 38)이 전 남편 송종국(38)을 저격하는 것으로 보이는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돌연 삭제했다.

지난달 30일 박잎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 송지욱 군 사진을 공개하며 아들의 취미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했다.

"우리 지욱이는 좋아하는 것도 호기심도 참 많아요. 남자 어른이 없으면 안 되는 것들만 좋아하네요.. 낚시, 축구, 바둑, 산, 곤충채집.

엄마인 내가 봐도 참 매력있는 아이인데 잘 크고 있는데 가슴이 왜 이렇게 시린거죠...

가족, 책임감, 어른이라면 (있어야하는 것 아닐까)... 짜증나고 질리면 물건 바꾸듯이 쉽게 버리고 바꿈, 가족 버리는 남자 매력없음"

 
그러다 "짜증나고 질리면 물건 바꾸듯이 쉽게 버리고 바꿈, 가족 버리는 남자 매력 없음"이라며 전남편 송종국을 암시한 것처럼 보이는 말을 했다.

박잎선 송종국 1
"전남편 송종국 저격한거네" 박잎선이 썼다가 돌연 삭제한 '의미심장' 글 ⓒ 박잎선 인스타그램


"전남편인 송종국을 저격한 것 아니냐"며 해당 게시물이 누리꾼들로부터 큰 주목을 받자 박잎선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고 인스타그램 계정 또한 비공개로 전환했다.

그는 이 글을 올리기 하루 전인 지난달 29일에도 바둑대회에서 상을 받은 송지욱 군 사진을 공개하며 "아빠 무관심 속에서 혼자서도 잘해요"라는 말을 덧붙였다.
 

박잎선 송종국 2
"전남편 송종국 저격한거네" 박잎선이 썼다가 돌연 삭제한 '의미심장' 글 ⓒ 박잎선 인스타그램


앞서 박잎선과 송종국은 2006년 12월 결혼해 슬하에 송지욱 군, 송지아 양 등 2명의 자녀를 두었지만 지난 2015년 10월 결혼 9년만에 협의 이혼했다.
 

박잎선 송종국 3
ⓒ MBC '아빠 어디가'


두 사람은 MBC '아빠 어디가(방영 시기 2014년 1월~2015년 1월)'에 함께 출연한 후 프로그램이 종영하자 별거를 시작했다고 한다.

박잎선은 2015년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아빠 어디가' 때만 해도 행복했다"며 "방송을 마치고부터 부부 사이에 문제가 생겼다"고 고백한 바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